[인터돌™] 일상을 담는 추억기록장

날짜 : 2018-06-17
장소 : 일본 오키나와
목적 : 두 아기와 함께하는 첫 해외 자유 여행

 

첫날은 오후 비행기를 탔더니 쓸게 공항, 비행기, 렌트카, 호텔 뿐이네 ㅋㅋ

피곤한 몸을 이끌고 렌트카 까지는 빌렸는데.... 일본어를 알아야 네비를 찍지 -_-;;

 

일본 네비게이션은 맵코드 라는게 있어서 사전에 가보고 싶은 곳을 숫자로된 코드로 확인해두면 네이게이션에서 목적지를 쉽게 검색할 수 있다. (33 155 057*82 이런식으로 생겼음)

말이 쉽게지, 나처럼 일본어 까막눈은 숫자가 아니면 입력이 불가능하다;;; 물론 이걸 알아도 메뉴가 일본어가 대부분이라서 한참 보긴 봐야 된다.

근데 네비도 네비지만, 운전석이 오른쪽에 있고, 좀더 큰 문제는 우리나라와 차가 달리는 방향이 반대라서 잠깐 정신줄을 놓으면 역주행 하기 쉽다. 비행기 막 내린 밤에는 더더욱 까막눈이라 조심해야 된다 ㅠㅠ

 

#1 비행기에서 보는 파란 하늘과 바다는 멋짐 ㅎㅎ

 

#2 렌터카 받고 이것저것 열심히 확인 중. 오른쪽에 달려있는 운전석은 적응하는데 시간이 조금 걸림 OTL 거꾸로 달리는 차선은 적응하는데 시간이 많이 걸림 ㅠㅠ

 

#3 이차저차 해서 호텔에 도착. 짐들고 애들 끌고, 차끌고 먼길 오느라 지칠대로 지침;; 하지만.. 이제 호텔이니까 ㅋㅋㅋ

 

#4 호텔 도착했으니 간식 사러 고고. LAWSON 많더라

 

#5 물은 필수. 간식도 좀 사고, 먼길 오느라 피곤했으니 밥도 하나 사고 ㅎㅎㅎ 일본의 편의점에서 파는 도시락은 맛있다~~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