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짜 : 2018-06-19
장소 : 일본 오키나와
목적 : 두 아기와 함께하는 첫 해외 자유 여행

 

3박4일의 짧은 일정에 벌써 3일차다. 마음은 이제 시작한 것 같은데 돌아가는 날 빼면 하루... 역시 4박5일은 되어야해 ㅠㅠ

 

#1 첫날 도착했을 때 렌트카를 가지고 익숙하지 않은 밤길을 멀리 가지 않을려고 네스트 호텔을 잡았었다. 2, 3 일차에 묵은 곳은 벳셀 호텔 캄파나 되시겠다. 여기 완전 맘에 들었던 곳이다. 네스트 호텔은 비지니스 호텔 느낌이었지.

 

#2 만좌모 입구에 있는 돌

 

#3 만명이 앉을 수 있는 자리라고 해서 만좌모 라고 했던거 같다. 사진으로는 잘 안보이는데 실제로 보면 저기 꽤 멀어보인다.

 

#4

 

#5 오키나와 북부에 있는 츄라우미 수족관까지 운전해서 대충 1시간 반 거리인데 반대방향 핸들에, 반대방향 차로로 달리는게 적응이 안된 상태다보니 전날 다녀온게 너무 피곤했었다. 그래서 코우리 대교를 갈까 말까 백번 고민하다가 안가보면 후회할 것 같아서 결국 가는걸로 결정했다. 그 결정 안했으면 이 멋진 색 바다를 못봤을꺼다 >.<

 

#6

 

#7 요걸 건너진 않았음 ㅎㅎ

 

#8 주차장이 있어서 맘편이 차를 놓고 놀 수 있다.

 

#9 실제로 보면 진짜 이쁘다.

 

#10 숙소로 돌아왔으니 이제 먹으러 갈 차례. Depot Island 로 출동

 

#11 키지무나를 찾아서.....

 

#12

 

#13

 

#14

 

#15 피곤한데 이런거 먹으니 완전 맛있게 잘 들어간다 ㅋㅋ

 

#16

 

#17 밥을 먹었으니 후식으로 블루씰 고고

 

#18

 

#19

 

#20 다 먹고 Depot Island 구경

 

#21 저기 보이는 아메리칸 빌리지. 시간이 충분했다면 관람차도 타봤을텐데 저건 패스

 

#22

 

#23 아쉽지만 넌 나중에...

 

#24 밤 되니 멋지군?

 

#25 낮이랑은 또 다른 분위기

 

#26 둘째가 열이나서 그렇게 맘을 졸였는데, 정말 다행스럽게 네이버 카페에 도와달라는 글을 올렸는데, 잠시 후에 같은 호텔에 계시던 어느분께 연락이 왔다. 이거 받아들고 얼마나 고마웠는지 모른다 ㅠㅠ

 

Posted by 인터돌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지금 써둔 하나의 글이 먼 훗날 나의 역사가 된다 by 인터돌

카테고리

전체글 보기 (1047)
사진이야기 (247)
여행이야기 (419)
음식이야기 (88)
잡다구리 (293)
Total : 1,098,638
Today : 4 Yesterday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