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돌™] 일상을 담는 추억기록장

날짜 : 2019-09-17
장소 : 베트남 하노이
목적 : 업무 출장

 

해외에 나가면 뭘 먹을지 결정하는게 매우 고민인데 베트남 음식은 뭘 먹어도 크게 실패는 하지 않는다.

베트남의 대표 음식이라고 하면 쌀국수, 반쎄오, 분짜, 반미 정도가 생각이 나는데,

음식점에 따라서 세세한 맛은 물론 다르겠지 ㅎㅎ

 

검색을 해보면 한국 사람들이 하노이에 여행을 가면 꼭 가는 음식점이 몇개 나온다. 그중 가장 많이 나왔던

"꽌안응온" 을 첫날 첫끼니로 결정했다. 회사에서 식당까지의 이동은 그랩~! 그랩 진짜 좋다. 부르면 조금만 기다리면

오고 젤 좋은건 돈계산을 현금으로 안해도 되고 등록된 카드에서 처리된다는 것. 베트남 돈에 동그라미가 많아서

택시에서 내리는 짧은 시간에 잘 계산이 안된다. 택시는 동그라미가 많아서 끝에 0 3개를 떼어내고 k 로 써두는 경우도 많다.

그랩으로 이 모든게 해결 된다. 목적지를 말하지 않아도 되고, 돈 계산을 안해도 된다.

 

대신 그랩 설정을 마쳐야 하는데, 가급적 한국에서 해가는게 좋다.

현지에서 해도 되긴 하는데 인증받고 이런거 할려면 좀 번거롭다 (한국에서도 번거롭긴 마찬가지지만;;)

 

□ 그랩 사용 절차 (경험상)

  1. 스마트폰에 Grab 어플 설치

  2. 회원가입

  3. 이메일 인증 (이걸 해야 이용 후에 영수증이 날라온다. 회사 청구 목적이라면 꼭 해야 하는 절차)

  4. 결제 카드 등록 → 해외 사용이 가능한 카드 (비자, 마스터) 로 해야 하고, 현지에서만 등록이 가능하다.

                             한국에서 할려면 폰을 베트남에 있는 것처럼 속이는 프로그램이 필요하다 (이건 검색을..)

     만약 결제 카드를 현지에서 등록하면 GPS를 속일 필요는 없지만, 카드 인증 단계에서 안넘어갈 수 있다.

     나는 삼성카드를 등록했는데, 삼성앱카드 프로그램으로 인증이 가능한데, 문제는 삼성앱카드도 설치하면서

     전화 인증 단계가 필요하다. 미리 삼성앱카드를 한국에서 설치 후 인증 까지 해서, 현지에서 결제 카드를 그랩에

     등록하면 가장 완벽

 

    

 

 

#1 깔끔한 식당. "꽌안응온"

 

#2 꽤 크다

 

#3 

 

#4 

 

#5 요게 아마 모닝글로리 였을텐데 (비슷한 나물도 있어서 정확히 그거였는지 기억이...) 메뉴판에 이게 있다면 한개쯤 무조건 주문해서 먹는게 좋다. 생각보다 맛있다.

 

#6 동남아니까 망고 쥬스는 기본 ㅎㅎ

 

#7 반쎄오. 안에 새우가 들어있고, rice paper 에 이것저것 함께 싸서 먹으면 된다.

 

#8 쌀국수가 빠질 수 없지

 

#9 이게 나머지 음식을 모두 합친 것보다 비싼거였는데... 너무 달아서 실패 ㅠㅠ 괜히 주문했어.....

 

#10 반쎄오는 요렇게 해서 먹으면 되겠다 ^0^

 

- 1일차 이야기 끝 -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